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네오위즈, 블록체인·메타버스 공략…배태근 공동대표 내정

등록 2022.01.20 10:07: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블록체인·NFT 등 시장 변화에 대응해 미래 경쟁력 확보
배태근 내정자, 20여 년 IT 경력의 기술 전문가
블록체인 분야 경력…이오서울의 CIO로 활동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네오위즈가 20년 이상 경력의 IT 전문가를 신임 공동대표로 내정하고, 최근 전 세계가 주목하는 블록체인·메타버스 시장 공략에 나선다.

네오위즈는 블록체인·메타버스 등 신기술과 결합되며 변화하는 시장 환경에 대응하고 미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배태근 기술본부장을 신임 공동대표로 내정했다고 20일 밝혔다.

배태근 대표 내정자는 오는 3월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공식 대표로 선임되며, 네오위즈는 김승철·배태근 공동대표 체제로 운영된다.

배태근 대표는 블록체인, P&E(플레이 앤 언), NFT(대체불가능토큰) 등 새로운 기술 기반의 신규 사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김승철 대표는 그간 진행해오던 게임 개발 및 사업을 총괄한다.

배태근 내정자는 2001년 네오위즈 입사 후 웹 개발, DB 등 IT, 기술 관련 분야에서 20여 년간 근무하며 네오위즈의 다양한 서비스와 플랫폼 운영을 지원해온 기술 전문가다. 2014년도부터 기술본부장을 맡아 기술개발 분야를 총괄하고 있으며, 현재 CISO(최고정보보호책임자)도 겸하고 있다.

2018년에는 블록체인 기반 가상자산 이오스(EOS) 이용자들이 선출하는 블록프로듀서(BP) 참가를 위해 네오위즈와 계열사 네오플라이의 멤버로 구성됐던 EOSeoul(이오서울)의 CIO(최고정보관리책임자)로도 활동하는 등 최신 기술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갖추고 있다.

지난 4년간 네오위즈를 이끌어오던 문지수 대표는 이번 임기 만료 후 일본 자회사 게임온의 대표를 맡는다. 문 대표는 네오위즈의 핵심 자회사인 게임온을 재정비하고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힘쓸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