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교조 충북지부 "AI 영재고 설립 중단하라"

등록 2022.01.20 11:26: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김재광 기자 =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충북지부는 20일 "고교 서열화, 경쟁 교육을 부추기는 AI 영재고등학교 설립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전교조 충북지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충북도는 명문고 추진, 충북도교육청은 차세대 AI 인재 양성이 절실하다는 명목으로 AI 영재고 설립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이어 "코로나 팬데믹 시기에 ‘교육의 공공성 강화와 확보’는 교육 정책의 핵심이고 고교서열화와 경쟁 교육은 폐지돼야 한다"면서 "AI 영재고는 ‘경쟁’과 ‘분리’ 의 특권 학교이며 교육 공공성을 훼손하는 자사고의 전철을 밟을 것"이라고 짚었다.

그러면서 "AI 영재고를 통한 명문 교육과 특권 교육의 관점이 아니라 소멸 위기에 처한 지자체의 고충과 교육의 양극화를 해결하는 해법을 먼저 고민해야 한다"며 "충북교육청과 충북도는 교육의 공공성 강화와 교육 불평등을 해소하는 일에 협력하고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po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