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동, BC카드·한국캐피탈과 전략적 금융제휴 협약 체결

등록 2022.01.20 14:21:1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고객에 구매 편의 및 차별화 된 혜택 제공
저금리 리스상품 출시, 제휴카드 출시 계획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19일 오후 4시 서울 서초구 소재 대동 서울사무소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최원석 BC카드 대표이사(왼쪽), 원유현 대동 대표이사(가운데), 이상춘 한국캐피탈(오른쪽)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대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국내 1위 농기계 기업 대동은 BC카드, 한국캐피탈㈜과 ‘전략적 금융제휴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농민과 대리점 고객에게 초개인화된 금융 솔루션으로 구매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지난 19일 오후 4시 서울 서초구 소재 대동 서울사무소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원유현 대동 대표이사, 최원석 BC카드 대표이사, 이상춘 한국캐피탈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대동은 ▲농기계 구매 고객 및 대동 대리점을 위한 저금리 금융상품 ▲농기계 구매 고객 위한 제휴카드 출시 등을 추진한다.

먼저 농민 및 영농법인에서 대동 대리점에서 농기계 구매 시 올해 2월부터 선보이는 BC카드와 한국캐피탈의 소매 리스 상품을 이용하면 기존 리스 상품 대비 저렴한 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다.

농기계를 판매하는 대리점 운영 여건도 개선될 전망이다. 대동 대리점이 대동으로 농기계를 공급 받을 경우 그동안 BC카드와 한국캐피탈의 도매 리스 상품을 이용해 대리점에서 부담해야 했던 금융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대동도 리스 상품을 통해 대리점 리스크를 최소화 시킬 수 있게 됐고, 재무 건전성도 한층 강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밖에 대동의 농기계 제품이나 부품 구매 시 포인트 적립 등의 혜택을 주는 제휴 카드도 출시할 계획이다.

원유현 대동 대표이사는 "마이데이터 시대에서 BC카드 및 한국캐피탈과의 전략적 금융 제휴는 고객에게 금융 솔루션 서비스 제공을 위한 초석"이라며 "향후 추가적인 협업을 통해 빅데이터 기반으로 고객 개개인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Co-Marketing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kdol9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