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구, 388명 코로나19 신규 확진…연일 확산세

등록 2022.01.21 10:21:56수정 2022.01.21 10:31: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805명으로 집계된 19일 대구 달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기 위해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2022.01.19. lmy@newsis.com

[대구=뉴시스] 정창오 기자 =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21일 오전 0시 현재, 대구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388명(해외유입 2명 포함)으로 누적 확진자는 2만6120명(해외유입 485명 포함)이다.

대구에서는 최근 코로나19 일일 확진자가 크게 늘고 있다. 지난 15일 126명을 시작으로 17일 176명으로 늘더니 19일에는 200명대(213명)를 넘었다. 20일(364명)부터는 300명대를 나타내고 있다.

대구시는 이같은 확진자 증가는 오미크론변이에 의한 감염 확산에 따른 것으로 보고 있다. 이날 추가된 확진자 중에도 64명이 오미크론변이에 의한 감염으로 확인됐으며 누적 오미크론변이 확진자는 778명이다.

달성군 소재 종교시설 관련으로 38명(누적 69명), 수성구 소재 카페 관련으로 6명(누적 38명), 수성구 소재 일반주점 관련으로 21명(누적 46명), 서구 소재 학원 관련으로 22명(누적 40명), 수성구 소재 체육시설 관련으로 7명(누적 39명), 동구 소재 요양시설 관련으로 5명, 달서구 일가족 관련으로 2명(누적 8명)이 확진됐다.

또한 남구 소재 일반음식점 관련으로 3명(누적 5명), 달서구 소재 복지시설 관련으로 7명, 달서구 소재 체육시설 관련으로 4명, 해외유입 2명,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로 24명과 대구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124명이 확진됐다.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123명도 확진돼 감염원 확인을 위해 의료기관 이용력, 출입국 기록, 휴대폰 위치정보, 카드사용 내역 확인 등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확진자는 2020명이다. 지역 내·외 병원에 407명, 생활치료센터에 560명이 입원·치료 중이고 재택치료는 808명(입원예정 245명 포함)이다. 백신 누적 접종률은 1차 접종 84.2%, 2차 접종 82.3%, 3차 접종 42.5%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c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