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사천시, 관내 중소기업에 육성자금 융자 지원

등록 2022.01.21 13:42: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상반기 40억원, 하반기 20억원 등 총 60억원 규모

associate_pic


[사천=뉴시스] 차용현 기자 = 경남 사천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중소기업을 위해 중소기업육성자금 융자를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사천시는 올해 상반기 40억원, 하반기 20억원 등 총 60억원 규모의 중소기업육성자금 융자를 지원할 계획이다.

시는 또한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임을 감안해 융자 지원을 조기 집행한다는 방침이다.

신청 기간은 내달 18일까지이다. 다만 자금이 소진되면 조기에 마감될 수 있다.

지원대상은 공고일 기준 사천시에 주사무소(본사)와 사업장을 두고, 공장 등록한 중소 제조기업으로 융자한도액은 최대 5억원이며, 업체 규모별로 융자한도액은 다르다.

신청을 희망하는 기업은 사천시와 협약된 금융권과 사전 협의해 대출이 가능할 경우 사천시청 우주항공과 기업지원팀(055-831-3475)으로 신청서 및 관련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지원가능 여부 및 융자지원 금액은 사천시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결정된다.

해당 금융권은 BNK경남은행(도내 본점 및 지점), NH농협(사천시지부), IBK기업은행(진주지점, 진주상평지점), KB국민은행(삼천포지점), 우리은행(사천지점), KEB하나은행(진주중앙지점), KDB산업은행(진주지점), 신한은행(도내 본점 및 지점) 등이다.

사천시 관계자는 “이번 융자 지원 사업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경영안정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관내 중소기업인의 많은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22년 중소기업육성자금 이차 지원 사업은 관내 중소기업의 경영안정 및 시설현대화를 위해 사업자가 금융기관에서 대출을 받을 경우 시에서 대출금리 중 2.5~3.5%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c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