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현대바이오 "먹는 코로나19 치료제 임상 2상 신청"

등록 2022.01.21 14:38: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송연주 기자 = 현대바이오는 먹는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인 항바이러스제 'CP-COV03'의 임상 2상 시험계획을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청했다고 21일 밝혔다.

CP-COV03는 구충제 성분인 니클로사마이드를 주성분으로 한다. 니클로사마이드는 코로나19 감염 시 숙주인 세포의 자가포식 작용을 활성화해 바이러스의 증식을 차단하는 작용기전이다.

회사에 따르면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한 임상 1상에서 약물 독성에 따른 부작용이 관찰되지 않아 약물의 안전성을 확인했다. 또 인체에서도 니클로사마이드의 난제인 낮은 생체이용률을 해결했다고 했다.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임상 2상에선 적정 투약량을 설정하고 약물의 효능을 검증할 계획이다.

오상기 현대바이오 대표는 "임상 개발에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고 있으며 임상 2상에서 긴급사용승인 신청을 통해 상용화를 앞당기는 데 주력하겠다"고 주장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y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