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아시아나, 업사이클링 나선다…회수 유니폼으로 태블릿파우치 제작

등록 2022.01.24 10:03:2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아시아나항공이 회수 유니폼을 이용한 친환경 업사이클링 제품을 제작했다.

첫 제품으로는 11인치 태블릿파우치로 아시아나 승무원 유니폼과 색동을 포인트로 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이 제품은 향후 고객과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이벤트 경품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제품에 대한 반응을 모니터링해 판매로 확장을 검토 중이다. 또 업사이클링 아이디어나 제품 디자인 공모전도 개최할 계획이다.

아시아나항공의 연간 폐기되는 각 직종의 유니폼은 3만 여벌이다. 항공사 특성상 유니폼을 착용하는 직종은 운항승무원, 캐빈승무원, 정비사, 공항 직원 등 약 8000명이 넘는다. 아시아나항공은 해마다 폐기 소각되는 유니폼을 재활용해 업사이클링 함으로써 자원의 선순환과 환경 보호에 동참할 수 있게 됐다.

아시아나항공 ESG TF 최석병 차장은 “주변에서 쉽게 소비되고 버려지는 자원을 활용하는 것은 환경 보호에도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ESG경영에 임직원들의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는 기회로 삼고자 이번 업사이클링 제품 제작을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 ESG 태스크포스를 출범시키고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의 ESG모범규준을 채택, ESG 경영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ESG 경영 초석 마련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해 왔다. 올해는 ▲ESG 전담팀 신설 ▲ESG 위원회 신설 ▲친환경 사업 전개 등 ESG 경영 실현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lj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