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석열·안철수 측, 27일 단일화 토론회 개최

등록 2022.01.25 08:16:49수정 2022.01.25 08:32: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7일 시민단체 주최 야권 후보 단일화 토론회 예정
李 "당 의사와 관계 없어…김동철, 개인 자격 참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국회사진기자단 = 17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불교리더스포럼 제5기 출범식'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와 안철수(왼쪽)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기념촬영이 끝난 뒤 인사를 나누고 있다. 2022.01.17.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권지원 기자 = 시민단체 '통합과 전환'은 오는 27일 야권 후보 단일화 문제를 놓고 논의하는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 토론회에는 윤석열 후보 직속 정권교체동행위원회 지역화합본부장을 맡은 김동철 전 의원과 안철수 후보 선거대책위 공동 위원장을 맡은 이신범 전 의원이 패널로 참석한다고 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5일 이와 관련해 "이 기사에 나온 토론회 참석은 당의 의사와 관계 없는 개인 자격의 참여"라며 선을 그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윤석열 측·안철수 측 단일화 토론회 참석 기사를 공유하면서 이같이 적었다.

이 대표는 "김 전 의원은 단일화에 대한 의견을 당을 대표해 토론하거나 제안할 위치에 있지 않다"면서 "제가 알기로는 윤석열 측이라 불릴 위치에 있지도 않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eak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