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與 "종로 무공천, 정권재창출 위한 결단…최고위서 수용"

등록 2022.01.25 11:28:01수정 2022.01.25 11:36: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동일지역 3선 금지, 당 혁신위·개혁특위 통해 논의할 것"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전신 기자 =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2.01.2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김지현 한주홍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5일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종로·안성·청주 등 지역구 세 곳의 보궐선거 무공천 방침을 수용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송영길 대표는 이날 오전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대선과 같은 날인 오는 3월9일 치러지는 재·보궐선거에서 종로·안성·청주 상당구 3곳에 후보를 공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고용진 수석대변인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최고위원들 사이에 이견이 있었음에도 우리 당이 모든 책임을 다 지고, 반드시 정권 재창출을 해야 한다는 고뇌의 결단이라고 했고, 최고위원들이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고 수석대변인은 "(최고위에서도) 이견이 원래부터 좀 있었다. 당헌에 부정부패나 중대한 잘못이 있는 경우에 공천하지 않는다고 돼 있는데 (세 곳이) 여기에 해당하는지에 대해 이의가 있는 것"이라며 "그럼에도 당 대표께서 국민들에게 보궐선거를 만든 데 대한 책임과 반성하는 자세를 보여주자, 그래서 우리의 절체절명 과제인 정권재창출을 하고자하는 결연한 의지를 보이자는 차원에서 이해해달라고 이야기했다"고 전했다.

동일지역구 3선 초과 금지와 관련해선 "당의 의지를 강력히 표출한 것이고, 민주당과 열린민주당이 합당하는 과정에서도 당 개혁특위를 만들어 3선 연임 문제를 논의하자고 한 바가 있다. 당 혁신위원회에서도 같은 이야기가 있었다"며 "당내 정당혁신위와 앞으로 구성될 개혁특위를 통해서 논의해 결과를 낼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fine@newsis.com, h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