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원이 의원 전 보좌관, 부하직원 성범죄 의혹…경찰 수사

등록 2022.01.25 21:35: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목포=뉴시스] 전남 목포경찰서 청사 전경. (사진=뉴시스DB) 2018.07.23. parkss@newsis.com


[목포=뉴시스] 변재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원이 국회의원(전남 목포시)의 전직 보좌관이 현직 시절 선거 캠프 직원을 성폭행한 의혹에 휩싸여 경찰 수사를 받는다.

목포경찰서는 25일 지난 2020년 총선 당시 선거 캠프에서 일한 직원을 성폭행한 혐의로 김 의원의 전직 보좌관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달 김 의원 선거 캠프에서 일한 한 직원은 '총선 선거운동 기간 중 A씨가 성폭행 했다'며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의혹이 불거지자 보좌관 A씨는 최근 사직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수사 중인 사안으로 구체적인 혐의, 고소장 내용 등을 밝히기는 어렵다. 엄정 수사하겠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