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지난해 채권 결제대금 6980조원…전년比 13%↑

등록 2022.01.26 11:36:09수정 2022.01.26 15:59: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일평균 채권결제대금 28조원

associate_pic

최근 5년간 채권 결제대금 추이(단위 : 조원)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지난해 한국예탁결제원을 통한 채권 결제대금 총액이 6980.1조원, 일평균 28.1조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6169.2조원, 일평균 24.8조원 대비 13.1% 증가한 규모다.

26일 예탁원에 따르면 장내 채권시장 결제대금은 638.5조원으로 전년(600.9조원) 대비 6.3% 증가했다. 채권기관투자자 결제대금(장외 채권기관결제대금)은 6341.6조원으로 전년(5568.3조원) 대비 13.9% 늘었다.

장내 채권시장결제는 거래소 회원인 증권회사·은행 간 증권 및 대금의 결제다. 채권 기관투자자결제는 장외 채권시장에서의 국채, 양도성예금증서(CD), 기업어음(CP) 단기사채 등의 매매거래에 따른 기관 간의 증권 및 대금의 결제다.

지난해 채권 거래대금 총액은 1경679.5조원(일평균 42.9조원)으로 집계됐다. 전년 1경437.1조원(일평균 34.9조원) 대비 2.3% 증가한 규모다.

장내 채권시장 거래대금은 1970.2조원으로 전년(2492.0조원) 대비 20.9% 감소했다. 채권 기관투자자 거래대금(장외 채권기관 거래대금)은 8709.3조원으로 전년(7945.1조원) 대비 9.6% 증가했다.

장내 채권시장 결제대금 총액은 638.5조원(일평균 2.6조원)으로 전년(600.9조원) 대비 6.3% 증가했다. 채권 결제대금 총액의 9.1%를 차지했다.

시장별로 ▲국채전문유통시장은 496.8조원(일평균 2.0조원, 전년대비 8.7% 증가) ▲장내 일반채권시장은 15.7조원(일평균 0.1조원, 전년대비 11.8% 감소) ▲장내 환매조건부채권(Repo) 시장은 126.0조원(일평균 0.5조원, 전년과 유사)으로 집계됐다.

국채전문유통시장의 결제대금이 증가하고, 장내 일반채권시장결제대금이 감소함에 따라 장내 채권시장 결제대금은 전년 대비 소폭 증가했다.

채권 기관투자자 결제대금 총액은 6341.6조원(일평균 25.5조원)으로 전년(5568.3조원) 대비 13.9% 증가했다. 채권 결제대금 총액의 90.9%를 차지했다.

상품 유형별로 ▲채권은 3018.7조원(일평균 12.1조원, 전년대비 2.2% 감소) ▲CD·CP는 1996.1조원(일평균 8.0조원, 전년대비 39.8% 증가) ▲단기사채는 1326.8조원(일평균 5.3조원, 전년대비 26.0% 증가)으로 나타났다.

단기사채는 기업어음을 대체하기 위해 2013년부터 도입된 사채다. 만기 1년 이내, 1억원 이상 발행 등 일정 요건을 갖춰 발행하며 발행·유통·권리행사 등을 전자적으로 처리한다.

지난해 채권 결제대금은 감소하고 CD·CP 및 단기사채의 결제대금은 증가해 전체 채권 기관투자자 결제대금은 전년 대비 증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