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양, 설 연휴 앞두고 협력사에 800억 조기지급

등록 2022.01.27 13:54:31수정 2022.01.27 15:16: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300여개 협력사에 공사대금 앞당겨 지급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홍세희 기자 = 한양은 설 명절을 앞두고 주택, 에너지 등 사업 추진 현장 관련 300여 개 협력사에 대금 약 800억 원을 조기 지급한다고 27일 밝혔다.

한양은 설 명절을 앞두고 임금·상여금을 비롯해 원자재 대금 등 협력사의 지출이 늘어나는 점을 고려해 공사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한양은 이번 결정을 통해 협력사들의 사기진작은 물론 명절을 앞두고 유동성이 개선돼 자금 운용 부담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한양은 협력업체와의 지속적인 동반성장과 협력관계가 무엇보다 중요함을 인식하고, 다양한 협력업체 지원방안을 마련해 실천해 나가고 있다.

지난 2019년 총 3회에 걸쳐 약 60억원의 상생협력기금을 출연해 그 중 약 27억원을 2019년에 지급한 데 이어 지난해에는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을 통한 심사를 거쳐 추가로 약 28억 원을 지급한 바 있다.

한양 관계자는 "대금 조기 집행을 통해 장기화에 접어들고 있는 코로나19 영향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에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ong198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