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재명 "'北 긴장 조성 행위 중단' 대선후보 공동선언 제안"

등록 2022.01.27 16:28: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대선 개입 차단 방안은 후보들 초당적 공동대응"
대화 재개 협력·대선 개입 중지 촉구 등 공동선언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변재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광주 현대산업개발 붕괴 사고 17일 째인 27일 오전 사고 현장을 찾아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2022.01.27. wisdom21@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창환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27일 북한의 올해 여섯 번째 미사일 도발과 관련, "'북한의 긴장 조성 행위 중단 촉구' 대선 후보 공동선언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이같이 전하며 "북한이 최근 연이은 미사일 발사와 핵·미사일 모라토리엄 해제 시사 등을 통해 한반도에 긴장을 조성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어 "여기에 더해 북한의 선전 매체가 노골적으로 대선에 개입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어 심히 우려스럽다"며 "한반도가 전쟁의 위기가 감돌던 2017년으로 되돌아갈 수는 없다. 갈등과 긴장이 아닌, 대화와 소통으로 한반도 평화의 물꼬를 틔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고질적인 북한의 대선 개입을 차단하는 가장 효과적인 방안은 여야 후보들의 초당적 공동 대응"이라며 "마침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께서 김정은 위원장에게 비핵화 의지를 밝히고 대화 재개 선언을 촉구하는 공개서한을 발표했다. 저는 이러한 안 후보의 견해에 전적으로 동의하며 지지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국가 안보를 책임지고자 하는 각 당 대선 후보들에게 ▲한반도 긴장 조성 행위 중단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대화 재개 협력 ▲대선 개입 중지를 촉구하는 공동선언을 제안한다"며 "안보에는 여야가 따로 없다"고 강조했다.

또 "초당적으로 대처해 한반도 안보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국민의 불안을 해소시켜 드리는 것이 정치인의 도리"라며 "국가 안보,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일에는 정치적 이득을 따지지 말아야 한다. 제 충심 어린 제안에 대선 후보님들의 긍정적 호응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전 8시쯤 함경남도 함흥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2발의 발사체를 포착했다고 밝혔다.

이번 발사는 올해 들어 북한의 여섯 번째 무력 시위이자,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상 금지된 탄도미사일로만 따져보면 다섯 번째다.


◎공감언론 뉴시스 leec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