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마트, 영업시간 오후 11시→10시로 단축

등록 2022.01.28 17:04:42수정 2022.01.28 17:29: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코로나19 확산에 고객·직원 안전 최우선"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국현 기자 = 이마트가 다음 달 2일부터 28일까지 한 달간 이마트 117개점과 트레이더스 20개점 등 총 137개 점포의 영업시간을 오후 11시에서 오후 10시로 1시간 단축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마트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객과 직원의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원칙 하에 선제적이고 자발적인 영업시간 단축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산으로 28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만6096명으로 집계됐다. 나흘 연속 역대 최대 규모로 설 연휴 이후에는 확진자가 폭증하면서 3만명까지 치솟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이마트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에게는 안전한 쇼핑 환경을, 직원에게는 안전한 근무 환경 조성을 위해 점포 방역에 만전을 기하는 등 안전한 매장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g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