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하데스타운' 박강현, 확진자 접촉→'음성'…캐스팅 변경

등록 2022.01.28 17:22:34수정 2022.01.28 17:45: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뮤지컬 '모차르트!' 박강현. 2020.07.08. (사진 =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뮤지컬 배우 박강현이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쳐 검사한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현재 그가 출연 중인 뮤지컬 '하데스타운'은 선제적으로 캐스팅을 교체하고 일부 회차를 취소했다.

소속사 라이트하우스는 28일 "박강현 배우가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이 겹친 사실을 확인했다"며 "이에 PCR 유료검사를 진행했고, 금일 오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박강현 배우의 건강에는 특별한 이상이 없으며 방역당국의 역학 조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며 "당사는 아티스트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며 방역당국의 요청 및 지침에 성실하게 협조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로 인해 박강현이 주인공 '오르페우스' 역으로 출연 중인 뮤지컬 '하데스타운'도 캐스팅을 변경하고 한 회차 공연을 취소했다.

그가 출연 예정이었던 28일 오후 7시30분과 30일 오후 2시 공연이 각각 조형균, 시우민으로 교체됐다. 또 29일 오후 2시 공연은 취소됐다.

제작사 에스앤코는 "프로덕션 및 관객 모두의 안전을 위한 선제적 차원에서 캐스트 변경 및 공연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며 "사전 예매하신 관객분들께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전했다.

'하데스타운'은 오는 2월27일까지 서울 강남구 LG아트센터에서 공연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aka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