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해시, 200억 규모 동남권 지역뉴딜 벤처 펀드 선정

등록 2022.02.04 15:12: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바이오 산업을 비롯한 미래 신산업분야 벤처기업 투자

associate_pic

김해의생명센터


[김해=뉴시스] 김상우 기자 = 경남 김해시는 시가 출자에 참여한 차세대 지역뉴딜&바이오 투자 펀드가 중기부 모태펀드 주관 동남권 지역뉴딜 벤처펀드 공모에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경남도, 울산시, 한국벤처투자,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올해부터 2024년까지 1200억원을 조성하는 동남권 지역뉴딜 벤처펀드에 참여할 출자조합을 선정하기 위해 실시하였다.

김해시가 출자에 참여한 차세대 지역뉴딜&바이오 투자 펀드가 공모에 선정돼 모태펀드 140억원을 유치하게 됐다. 창원·양산 등 타 지자체와 대웅제약, 한울바이오파마, 대한제강, 경남벤처투자가 함께 출자한 60억원을 포함해 총 200억원의 자금을 지역의 미래 전략산업에 투자할 수 있게 되었다.

이에 2019년 국내 유일의 의생명·의료기기 강소특구 지정, 2020년 대웅제약의 자회사 아피셀테라퓨틱스 유치에 이어서 지역뉴딜&바이오 투자 펀드까지 조성함으로써 동남권 바이오 클러스터 중심도시 도약의 탄탄한 기틀을 모두 갖추게 되었다.

이번 펀드는 김해를 비롯한 경남, 울산 등지에 소재한 바이오 벤처기업과 물산업, 스마트시티, 4차 산업혁명 관련기업 등 유망 선도기업을 적극 발굴하는데 투자할 예정이다. 운용사인 경남벤처투자에서 2022년 5월까지 출자자 총회, 규약 협약, 출자금 납부 등 출자조합 조성을 완료하고 2022년 하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하여 투자기간 4년, 회수기간 4년으로 8년간 운용한다.

김해시 관계자는 “이번 펀드 선정으로 자금 기반이 취약한 유망 선도기업을 적극 지원할 수 있게 되었으며, 이를 통해 김해시 역점 추진 산업인 바이오 산업을 비롯한 미래 신산업의 벤처 창업 생태계를 적극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w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