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LH, 청년 등에 시세 50~80% '임대주택 단지 상가' 공급

등록 2022.04.13 08:40:49수정 2022.04.13 10:00: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국 104개 단지서 512호…매월 입점자 모집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강세훈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올해 공공임대주택 단지 내 근린생활시설인 희망상가를  512호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희망상가'는 청년, 영세소상공인 등의 안정적인 경제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임대조건으로 장기간동안 제공하는 창업공간이다.

지난 2018년 도입됐으며 저렴한 임대료와 입주민 등 풍부한 배후수요로 인해 많은 창업 희망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LH는 전국 104개 단지에서 512호의 희망상가를 공급하기 위해 매월 입점자 모집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4월에는 파주운정3, 인천논현4, 천안역세권, 공주월송, 대구읍내, 춘천우두, 원주태장 등에서 희망상가를 공급하고, 5월 이후에는 남양주금곡, 평택고덕국제화계획, 남양뉴타운, 인천검단, 부천상동, 천안두정, 군산신역세권, 대구도남, 양산사송 등에서 공급한다.

LH희망상가는 청년, 경력여성단절, (예비)사회적기업, 영세소상공인을 비롯한 실수요자 등이 입주 가능하다.

청년·경력단절여성·사회적기업 등을 위한 ‘공공지원형Ⅰ’은 시세의 50% 수준으로, 영세소상공인을 위한 ‘공공지원형Ⅱ’는 시세의 80% 수준으로 공급된다. 일반 실수요자에게 공급하는 일반형은 낙찰금액으로 공급된다.
 
임대차 계약기간은 2년이다. 입점자의 안정적인 영업·경제활동 등을 보장을 위해 입점자격 상실 등 계약해지 사유에 해당하지 않는 경우, 2년 단위로 최대 10년까지 계약 가능하다.

특히 LH는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 매출감소 등 피해회복 지원을 위해 지난 2020년 3월부터 오는 6월까지 월 임대료를 25% 할인해 경제위기 극복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공급일정 등 신청 관련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매월 첫째 주 금요일에 통합 모집공고를 게시한 후, 각 지역본부에서 단지별 세부 공급계획을 담은 모집공고를 게시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kangs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