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세종텔레콤, 이음5G 테스트베드 구축…中企에 무료 개방

등록 2022.04.18 10:5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동천 IDC에 민간 첫 테스트베드 마련…전력공급·보안·접근성 높아
중소?중견기업에 디지털 전환 등 신사업 기회 제공

associate_pic

세종텔레콤이 세종 이음5G 스마트X 테스트베드’를 동천 인터넷데이터센터(IDC)에 구축했다. (사진=세종텔레콤)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심지혜 기자 = 세종텔레콤이 이음5G(5G 특화망) 서비스를 검증할 수 있는 첫 민간 테스트 베드를 열었다.

세종텔레콤은 '세종 이음5G 스마트X 테스트베드'를 동천 인터넷데이터센터(IDC)에 구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테스트베드를 통해 이음5G 사업의 성공 가능성 높이고 실증을 위한 전략적 자원으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중소·중견기업에게는 쉽지 않았던 이음5G 성능 시험, 품질 측정, 신뢰성 시험을 지원할 예정이다.

세종텔레콤은 동천 IDC 지리적, 물리적 이점을 활용해 이음5G 코어 설비 구축과 서비스를 효율적으로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동천 IDC는 세종텔레콤의 핵심 인프라인 광코어, 기간망의 허브 역할을 하고 있다. 전력 공급, 물리적 보안, 제휴 사업자의 접근성이 탁월한 입지조건을 갖추고 있다는 설명이다.

현재 테스트베드에서는 이음5G 주파수를 이용한 테스트 진행이 가능하며 분리된 공간에서는 사업자가 준비중인 서비스 및 솔루션 시험과 다양한 시연을 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테스트베드 내부는 ▲무선 안테나 및 코어망 설비를 갖춘 공간 ▲단말, 수신장치(CPE), 센서, 로봇 등 기업이 보유한 단말과의 이음5G 네트워크 연동 테스트가 가능한 공간 ▲사업자들이 서비스 관리 및 모니터링을 위해 개발된 대시보드를 연동할 수 있는 디스플레이 공간 ▲회의실 등으로 마련돼 있다.

이 곳은 이음5G 사업에 관심 있는 기업이라면 누구든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강석 세종텔레콤 전략사업본부 사장은 "이음5G를 기반으로 모바일 융합 플랫폼을 운영하는 EDSP(Enterprise Digital Service Provider) 사업자 포지션을 완성할 것"이라며 "요금상품, 설비, 단말 등을 수요기관의 요구에 맞춰 제공하고 다양한 구독형 서비스를 제안해 미래 수익을 창출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im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