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인하대병원, 키르기즈 감염병원 의사 20명 '온라인 연수'

등록 2022.05.02 14:53:00수정 2022.05.02 16:28: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하대병원이 키르기즈 감염병원 의료인력 역량강화를 위해 온라인 연수를 진행하고 있다. 2022.05.02. (사진=인하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하대병원이 지난달 18일부터 26일까지 키르기즈공화국 국립감염병원 소속 의사 20명을 대상으로 감염병 관리와 코로나 대응을 위한 온라인 연수를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이 연수과정은 대외경제협력기금이 추진·시행하는 ‘국립감염병원 건립 사업’의 연계사업으로, 한국국제협력단이 운영하는 개발도상국 대상 인적자원개발 사업(글로벌연수사업)의 일환이다.

인하대병원은 대한민국을 대표해 이 사업의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연수과정의 총괄기획과 운영을 맡고 있다. 2021년부터 3년간 키르기즈공화국 국립감염병원에 감염병 관리 시스템 및 대응 지식을 전수한다.

이번 연수과정은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인하대병원 소속 교수진 10명이 준비한 총 16개의 강의(실시간 강의 4개, 비실시간 강의 12개)가 열렸다.

김영모 인하대병원 병원장은 “2차 년도 사업의 성공적인 진행과 종료를 격려하며 앞으로도 키르기즈공화국 국립감염병원의 시스템 발전과 의료진의 역량강화에 크고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하대병원은 2012년부터 중국과 베트남, 우즈베키스탄 의료진을 대상으로 다양한 연수과정을 운영해오고 있으며, 국제개발협력사업(ODA)의 일환으로 종합병원 운영 컨설팅과 병원 건립 타당성 조사,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기획 및 타당성 조사 등에 활발히 참여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