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간 예약·대기 없이'…경기도, 구독형 전자책 서비스 개시

등록 2022.05.06 07:35:39수정 2022.05.06 09:55: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구독형 총 6만8000여 종…1인당 월 3권, 15일간 대출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회원 가입

associate_pic

구독형 전자책 서비스 제공. (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박상욱 기자 = 경기도가 신간·인기 전자책을 예약·대기 없이 바로 이용할 수 있도록 '구독형 전자책 서비스'를 오는 9일부터 시작한다.

6일 도에 따르면 새로 도입하는 구독형 전자책은 6만8000여 종으로, 경기도사이버도서관은 매월 1000종 이상 다양한 분야의 신규 전자책을 갱신할 예정이다. 기존 소장형 전자책 1만7298종과 이용자 희망 전자책, 교과지원 도서를 포함한 신규 소장형 전자책 517종, 국외 전자책 833종 등도 함께 제공한다.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회원'이라면 누구나 매월 최대 15권의 전자책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 소장형 전자책은 1인당 10권을 5일 동안, 구독형 전자책은 1인당 3권을 15일 동안, 국외 전자책은 1인당 2권을 14일 동안 볼 수 있다.

전자책 이용 방법은 먼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회원으로 가입하고 실명인증을 완료해야 가능하다. 자세한 이용 방법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누리집(https://www.library.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화진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구독형 전자책과 더불어 기존의 소장형 전자책, 국외 전자책 서비스 등을 지속적으로 병행 제공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원하는 책을 자유롭게 읽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3월 말 기준 경기도사이버도서관 소장형 전자책 보유 권수는 1만7000여 종이며, 회원은 26만여 명이다. 전자책 일평균 대출 건수는 2500여 건에 이른다.


◎공감언론 뉴시스 sw7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