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여수 남산동 '전남 공공서비스디자인' 공모 선정

등록 2022.05.12 13:12:2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3억원 투입해 범죄예방 안심거리 조성

associate_pic

여수시 남산동 일원. 여수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여수=뉴시스] 김석훈 기자 = 전남 여수시는 '2022년도 전라남도 공공서비스디자인(범죄예방) 사업' 공모에 남산동 일원이 최종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에 따라 남산동 일원에 범죄예방 안심거리 조성을 위한 사업비로 도비 4500만원을 지원받는다.

여수시에 따르면 '전라남도 공공서비스디자인 사업'은 도심의 어두운 골목과 방치된 공터 등 범죄에 취약한 환경을 공공디자인으로 개선해 범죄 발생 가능성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사업이다.

시는 올해 본예산으로 사업비 1억 5000만원을 확보하고 자체 추진할 예정이었으나,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도비 4500만원과 시비 1억 500만원을 추가로 확보해 총 3억원으로 올해 내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사업 대상지인 남산동 일원은 야간 조도개선과 안심벨, CCTV 설치, 주택 침입 방지 시설, 골목길 경관개선 등으로 주거환경 개선과 범죄예방 효과가 기대된다.

여수시는 2019년 수립한 ‘여수시 공공디자인 진흥계획’에 ‘범죄예방디자인 가이드라인’을 반영하고 여수경찰서와 협업을 통해 사업을 추진해왔다.

2020년에는 도내 최초로 취약지역인 국동 롯데마트와 서강동 여수시민교회 일원 2개소를 시범 지역으로 선정하고, 3억 5000만원을 투입했다.

남산동 안심거리 조성사업도 지역 주민과 전문가의 의견을 반영, 현재 조성 중인 남산공원과의 연계를 고려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범죄예방디자인 안심 거리’ 조성사업을 확대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를 만드는 데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