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추일승·이상윤, 남자농구 국가대표 감독 공모 지원

등록 2022.05.16 14:10: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추일승(59) 전 고양 오리온 감독과 이상윤(60) 전 상명대 감독이 나란히 남자농구 국가대표 감독 공개 모집에 지원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윤청 기자 = 1일 오후 서울 서초구 JW메리어트호텔에서 열린 2019-2020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개막 미디어데이에서 고양 오리온 추일승 감독이 포부를 밝히고 있다. 2019.10.01. radiohead@newsis.com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추일승(59) 전 고양 오리온 감독과 이상윤(60) 전 상명대 감독이 나란히 남자농구 국가대표 감독 공개 모집에 지원했다.

16일 대한민국농구협회에 따르면, 추 전 감독과 이 전 감독이 15일 마감된 남자 국가대표 감독 공개 모집에 지원했다.

추 전 감독은 프로농구 부산 KTF(현 수원 KT), 오리온 감독을 지냈다. 2015~2016시즌 오리온을 챔피언으로 이끌었고, 협회의 경기력향상위원회 위원장도 맡았다.

이 전 감독은 프로농구 여수 코리아텐더(현 수원 KT) 감독대행과 서울 SK, 여자농구 구리 금호생명(현 부산 BNK), 상명대 감독을 역임했다.

두 사람 모두 지난 시즌 KBL 해설위원으로 현장을 지켰다.

협회는 이날 경기력향상위원회를 열고, 후보자 면접을 진행한다. 7월 열리는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컵 대비를 위해 빠른 절차가 요구된다.

지난달 조상현 전 감독이 프로농구 창원 LG 사령탑으로 이적하면서 공석이 됐기 때문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영태 기자 = 30일 서울 중구 태평로의 프레스센터에서 진행된 ‘2013 KB국민은행 대학농구리그’ 6강 플레이오프 미디어데이에서 상명대 이상윤 감독이 취재진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2013.08.30.since1999@newsis.com

이번에 선임되는 감독의 계약 기간은 내년으로 연기된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종료 까지다.

대표팀 감독 공모는 감독과 코치가 팀을 이뤄 지원하도록 규정돼 있다.

추 전 감독은 2014 인천아시안게임 금메달 획득 당시 대표팀 코치였던 이훈재 전 여자농구 부천 하나원큐 감독을 코치로 정했다. 이 전 감독은 김희선 전 강원사대부고 코치와 파트너를 이뤘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