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삼양식품, 1분기 매출 2000억 돌파…영업익 71% 급증

등록 2022.05.16 18:23:43수정 2022.05.16 21:50: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동현 기자 = 삼양식품이 올 1분기에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삼양식품은 1분기 매출 2021억원, 영업이익 245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44.4%, 영업이익은 71.3% 증가했다. 1분기는 수출물량 증대와 환율 상승 등에 힘입어 국내와 해외 모두 두 자릿수 성장세를 보였다.

해외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8% 늘어난 1328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분기 최대 수출 실적이다. 수출은 지난해 코로나19 역기저 효과와 물류난 등으로 잠시 주춤했지만 올해 중동 등 신시장 개척 등에 힘입어 회복세를 보였다.

내수 매출은 69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4% 늘었다. 가격 인상 효과와 함께 삼양·불닭브랜드 뮤지컬 애니메이션 광고 등 영업마케팅 활동을 강화한 것이 매출 증가로 이어졌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분기 사상 최고 실적을 거뒀지만 지난해 이후 밀가루, 팜유 등 원자재 급등으로 지속적인 수익 확보를 기대하긴 어렵다"며 "향후 수익성 확보를 위해 사업구조 효율화를 추진하는 등 원가 절감에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j100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