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수원시, 군공항 소음 피해보상금 140억5600만원 지급 결정

등록 2022.05.16 18:13:51수정 2022.05.16 21:43: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역소음대책 심의위원회 첫 회의

associate_pic

[수원=뉴시스]16일 경기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지역소음대책 심의위원회 위촉행사가 진행되고 있다.(수원시 제공)


[수원=뉴시스]천의현 기자 = 경기 수원시는 16일 ‘지역소음대책 심의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촉식과 함께 회의를 개최해 수원비행장 소음피해 주민들에 대한 보상금 지급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지역소음대책 심의위원회는 시청 상황실에서 시 관계자와 대학교수, 변호사, 소음 분야 전문가 등 9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보상금 지급대상과 보상금액 및 이의신청의 결정에 관한 사항을 심의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앞서, 국방부는 관련법에 의거, 지난 2020년 5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전국 군용비행장 주변을 대상으로 소음영향도 조사를 실시해 소음대책지역을 지정·고시했고, 시는 세류동, 평동 등 14.5㎢ 지역이 소음대책지역으로 지정됐다.

소음대책지역은 소음영향도에 따라 1종·2종·3종구역으로 구분되며 종별로 최저 월 3만원에서 최고 월 6만원 보상금 지급기준에 개인별 감액기준이 적용되며 보상금은 연 1회 지급된다.

이번 군 소음 피해보상금은 지난 2020년 11월 27일부터 지난해 12월 31일까지 소음대책지역 내 주민등록상 주소를 두고 거주한 주민들의 지급신청을 받아 소음대책지역 종별 기준에 맞춰 개인별 금액을 산정했다.

전체 신청대상은 총 6만 2116명으로 이 중 84.2%인 5만 2345명이 신청했고, 심의위원회는 보상대상자 5만 1666명, 보상금 140억5600만원을 지급 결정했다.

보상기간 내 소음대책지역에 거주하지 않은 지역주민들의 신청건은 보상금 지급제외 대상으로 결정되었다.

이번에 결정된 군 소음 피해보상금은 5월 말 우편물 등으로 개별 통지되며, 결정된 보상금에 대한 이의가 있을 시 7월까지 시 임시민원실에서 이의신청할 수 있다. 이의신청을 하지 않을 경우 8월 말 보상금이 지급 될 예정이다.

지난 2020년, 2021년 보상금 신청을 하지 못한 경우, 2022년 보상금 신청 기간인 2023년 1~2월에 함께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군용비행장 소음피해를 보고 있는 주민들이 합당한 보상금을 받을 수 있도록 피해 보상 대상지역 확대 요청 등 국방부에 지속적으로 건의하겠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dy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