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심민 임실군수 후보, 벼 육묘값 지원 '농심공약' 발표

등록 2022.05.17 11:58: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심민 임실군수 후보. *재판매 및 DB 금지

[임실=뉴시스] 김종효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전북 임실군수 3선에 도전하는 무소속 심민 후보가 벼 육묘 구입에 따른 지역 농가의 부담을 덜어주고자 '농심(農心)' 공약을 발표했다.

17일 심 후보는 "농심이 곧 민심이고, 지역을 살리는 근간이자 버팀목"이라며 "지난 8년간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실질적인 농업지원 정책을 더욱 확대·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벼농사에 필요한 육묘구입 비용을 20마지기(약 4000평·1만3200㎡) 미만 농가에는 40%를, 50마지기(약 1만평·3만3000㎡) 미만 농가에는 30%를 각각 지원하겠다"며 "육묘 구입비용 부담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대한 세심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육묘비용을 지원하면 벼의 재배량을 늘리고 농가들의 생산비 부담도 낮춰 고품질 쌀생산과 농가소득 증대에 보탬이 될 것"이라며 "농가의 경영비 부담을 크게 덜어줌으로써 많은 농가들이 고품질 쌀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는 실질적인 농업정책을 앞장서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심민 후보는 "민선 6·7기 대표적 농산물인 고추재배 농가의 소득증대를 위해 고추 육묘 보조금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큰 호응을 받았다"며 "민선 8기에도 오로지 고품질 농산물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는 농업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66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