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농협, 돌봄대상 어르신 찾아 도배·장판 등 환경개선

등록 2022.05.17 17:29: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농업인행복콜센터로 지원 요청…NH농촌현장봉사단, 고충 해결

associate_pic

경기농협이 17일 돌봄 대상 어르신을 방문해 벽지와 싱크대 등을 교체하는 등 노후된 주거환경을 개선했다. (사진=경기농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김종택 기자 = 농협 경기지역본부은 17일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경기 용인시 원삼면에 거주하는 돌봄대상자 어르신을 찾아 오래된 벽지와 싱크대 교체 등 주거환경을 개선했다.

이날 활동은 생활불편을 겪는 돌봄대상자 어르신이 '농업인행복콜센터'로 지원을 요청해 이뤄졌다.

현장으로 달려간 'NH농촌현장봉사단'은 실사를 거쳐 농협직원과 자원봉사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어르신의 고충을 해결했다.

원삼면에 거주하는 김모(87세) 어르신은 "평소 생활이 불편한 데도 도움을 요청할 곳이 없어 어려움이 많았는데, 농업인행복콜센터와 농협의 도움을 받을 수 있어서 너무 감사한 마음뿐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길수 경기지역본부장은 "농촌인구 감소 및 고령화로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돌봄어르신 등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복지서비스 제공으로 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업인행복콜센터(☎1522-5000)'는 70세 이상의 고령·취약·홀몸농업인들을 대상으로 상담을 통해 말벗 등 정서적 위로 제공, 생활불편 해소, 긴급출동 연계와 같은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대상자 등록은 인근 농·축협에서 신청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tk@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