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민주, 박완주 징계안 제출…의총 '제명' 의결 하루만

등록 2022.05.17 23:52:44수정 2022.05.18 02:09: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국회의원 자격·징계 심사 맡는 윤리특위에 제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박완주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지난해 7월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 참석해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7.05.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여동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7일 성비위 의혹으로 민주당에서 제명 조치된 박완주 의원에 대한 징계안을 국회 윤리특별위원회에 제출했다.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진성준 민주당 원내수석부대표를 포함한 민주당 의원 24명은 박 의원에 대한 징계안을 제출했다. 지난 16일 의원총회를 통해 박 의원에 대한 제명의 건을 의결한 지 하루 만이다.

민주당은 지난 12일 비상대책위원회에서 박 의원을 제명 조치한 뒤 나흘만에 의원총회를 거쳐 박 의원 제명의 건을 의결했다.

국회의원의 자격 및 징계 심사를 맡는 윤리특위에 박 의원 징계안이 상정되면 특위 내 자문기구인 윤리심사자문위원회를 거쳐 징계안이 처리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윤리특위는 지난 2월14일 소위원회 구성을 완료하고 윤미향 무소속 의원과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의 징계안을 상정했다.

이들과 함꼐 징계안이 상정된 이상직 전 무소속 의원은 지난 12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징역형을 선고받아 의원직을 상실했다. 선거법 위반 혐의로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당선은 무효가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yeod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