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NH농협은행도 10년 만기 신용대출 내놓는다

등록 2022.05.18 17:34:22수정 2022.05.18 18:10: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주혜 기자 = NH농협은행이 KB국민·신한은행에 이어 만기 10년짜리 분할상환 신용대출 상품을 출시한다.

18일 금융권에 따르면 농협은행은 20일부터 분할상환식 신용대출의 대출 기간을 최장 5년에서 10년으로 늘리기로 했다.

대상 상품은 '신나는 직장인 대출'이다.

은행권은 금리 상승기를 맞아 10년 만기 신용대출 상품을 내놓고 있다. 국민은행은 지난달 29일부터, 신한은행은 13일부터 신용대출 만기를 최장 10년으로 늘렸다.

만기가 늘어나면 대출자가 매달 갚는 원리금 부담액이 줄어든다. 개인별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산정시 대출 가능한 한도가 늘어나는 효과도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nj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