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핀란드 가스 회사 "러시아산 가스 공급 곧 중단 가능"

등록 2022.05.18 23:32: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모스크바(러시아)=AP/뉴시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지난해 2019년 5월9일(현지시간) 수도 모스크바 붉은 광장에서 열린 열병식에 도착하고 있다. 2022.05.09.

[워싱턴=뉴시스]김난영 특파원 =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가입을 추진 중인 핀란드 주요 가스 기업이 이번 주 안에 러시아산 가스 공급이 끊길 수 있다고 밝혔다.

CNN에 따르면 핀란드 국영 가스 기업 가숨은 18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오는 20일 늦게, 또는 21일 러시아에서 핀란드로 오는 천연 가스 수입이 중단될 수 있다"라고 밝혔다.

가숨 측은 이어 "러시아 (가스) 송신 기업이나 가즈프롬(러시아 국영 에너지 기업)으로부터 이 문제에 관해 어떤 정보도 받지 못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가숨은 전날 러시아 가스 대금을 루블로 지급하라는 가스프롬 요구를 받아들이지 않으리라고 밝힌 바 있다. 가숨은 현재 러시아산 가스 공급 중단 상황에 고객 및 정부와 대응을 준비 중이다. 러시아 외 다른 가스 공급원도 모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이른바 '비우호국'에 루블로 가스 대금을 결제 받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핀란드와 스웨덴이 나토 가입 의사를 밝힌 상황에서 러시아의 행보가 사실상 가스 대금 문제를 넘어선 보복 조치일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공감언론 뉴시스 imzer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