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네이버, NFT 콘텐츠 스타트업 ‘모드하우스’에 신규 투자

등록 2022.05.19 09:51:1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모드하우스, 팬 참여형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을 개발 중
퓨처플레이·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등 공동 투자사 참여

associate_pic

[사진=네이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종호 기자 = 네이버의 스타트업 양성조직 D2SF는 대체 불가능 토큰(NFT) 및 블록체인 콘텐츠 스타트업 모드하우스에 신규 투자했다고 19일 밝혔다.

모드하우스의 이번 프리시리즈A(pre시리즈A) 라운드에는 퓨처플레이, 타임와이즈인베스트먼트 등이 공동 투자사로 참여했다. 프리시리즈A는 사업 아이템을 위한 가설을 세우고 이를 검증하는 단계에서 투자다.

모드하우스는 NFT 및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팬 참여형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을 개발 중이다. 기획사 자체 제작으로 아티스트를 선보였던 기존과 달리, 모드하우스에서는 연습생 선정부터 컨셉·기획 등 아티스트 제작 전 과정이 팬들의 참여로 진행된다.

현재 모드하우스는 첫 프로젝트로 걸그룹 트리플에스를 준비 중이다. 지난 1일 첫 멤버 공개를 시작으로, 연달아 콘텐츠를 선보였다. 현재 팬 커뮤니티와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모드하우스 측은 “향후 팬들과 함께 플랫폼 상에서 데뷔 유닛 구성, 앨범 컨셉 기획 등을 구체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메타버스 플랫폼에서는 팬 커뮤니티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낼 수 있는 콘텐츠가 중요하고, 그 기반에는 NFT 및 블록체인 기술이 자리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향후 네이버의 다양한 콘텐츠 플랫폼과도 시너지가 클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네이버 D2SF는 이용자들이 콘텐츠 제작에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돕는 기술 및 플랫폼에 꾸준히 투자해왔다. 네이버 D2SF는 홈페이지를 통해 신규투자팀을 공개 모집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