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슈돌' 젠 할아버지 "귀 이어 발바닥까지 닮았네"…꿀 뚝뚝

등록 2022.05.19 20:01: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슈돌 젠 돌보기 2022.05.19 (사진=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혜민 인턴 기자 = 젠이 할머니, 할아버지와 함께 시간을 보내며 할머니, 할아버지의 무한 젠 사랑이 돋보인다.

19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KBS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431회는 '누가 뭐라 해도 최고 최고' 편으로 꾸며진다. 이중 젠은 엄마 사유리가 없는 동안 할머니, 할아버지와의 시간을 보낸다.

공개 된 사진에는 엄마가 나가자마자 울음을 터뜨린 젠을 진정시키기 위한 할머니, 할아버지의 노력이 담겨있다.

꿀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으로 젠과 다정하게 이마를 맞대고 있는 할아버지, 부채를 들고 춤을 추고 노래를 부르고 있는 할머니의 모습이 미소를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또 다른 사진에는 젠의 천사 같은 깜찍한 미소가 돋보인다. 앙증맞은 손으로 요술봉을 들어 볼에 콕 찌르는 '예쁘젠'표 애교을 보여주거나 엄마 사유리가 젠의 눈을 가리며 '우르릉~' 한후 '뿌움!'하며 손을 치우자 젠이 '꺄르르' 함박 웃음을 지으며 새로운 애교까지 선보였다고.

한편, "젠은 너무 커. 우린 허리가 아픈 나이야"라며 손주 돌보기에 자신 없는 모습을 보이던 할아버지도 이내 "어이~ 두목"이라고 젠을 부르는가 하면 젠과 할아버지의 귀에 이어 발바닥까지 서로 닮은 구석을 찾아내며 젠과 한층 더 가까워진 모습을 보여준다.

엄마 사유리 없는 특별한 시간을 보낸 젠과 할머니 할아버지. 이들은 젠이 울어도 호탕하게 웃으며 손자 젠을 향해 온몸을 불사하는 무한 사랑을 선보였다는 후문. 매주 금요일 오후 10시 방송.


◎공감언론 뉴시스 eebb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