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윤화섭 무소속 안산시장 후보 "6·1 안산시민 주권 되찾는 날”

등록 2022.05.19 13:39:3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선거 개시 19일 문화광장서 결의…본격 선거전
선대위·지지자 등 500여 명 대규모 출정
기아차 공장 유치 공약…기아 노조 3000명 지지

associate_pic

[수원=뉴시스]19일 경기 안산문화광장에서 열린 출정식에서 윤화섭 안산시장 범시민 후보가 연설을 하고 있다.(윤화섭 캠프 제공)


[안산=뉴시스]천의현 기자 = 윤화섭 무소속 안산시장 후보는 19일 범민주시민후보 출정식을 열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출정식은 이날 오전 10시 안산문화광장에서 탤런트 이세창씨의 사회로, 추연호 무소속 후보와 공동으로 열렸다.

선거대책위원회 구성원과 지지자 등 500명이 참석해 윤화섭 범시민 후보의 선거 승리를 외쳤다.

윤 후보는 출정식에서 “안산시민이 시민주권을 되찾을 날이 멀지 않았다. 안산최초 연임시장이 되겠다는 시민과의 약속, 반드시 지켜내겠다”며 “더 나은 안산의 미래를 위해 한 몸 불사르는 불쏘시개가 되려 한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시민 염원인 GTX-C 노선을 사실상 유치하고, 대학생 본인 부담 반값등록금을 전국 최초로 시행한 추진력으로 안산을 변화시키겠다”며 “6500명이 일하는 기아자동차 광명 소하리공장을 안산에 유치해 반월산단을 살리고, 시립의료원과 공공산후조리원을 운영해 시민 건강을 책임지겠다”고 다짐했다.

이와 함께 “GTX-C 유치 성과를 조기 착공과 역세권 개발로 이어 상록경제의 르네상스시대를 열겠다”면서 “안산 발전에는 관심도 없는 정치인들의 공천 놀음에 우리의 미래를 빼앗기지 말고 오직 안산시민과 안산발전만 바라보는 윤화섭을 지지해달라”고 호소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dy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