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원창묵 원주갑 후보 "여주~원주 복선전철부터 살려 놓겠다"

등록 2022.05.19 13:52: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9일 민주당 원팀 공약 발표회
'강원도를 넘어 수도권 경제도시로!'

associate_pic

[원주=뉴시스] 이덕화 기자 = 6·1지방선거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된 19일 원주시청 다목적홀에서 더불어민주당 원주지역 후보들이 '원주 원팀(One Team) 공약' 발표식을 가진 가운데 원창묵 원주갑 국회의원 후보가 "국회에서 더 큰 원주발전을 이뤄 내겠다"며 자신의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2022.05.19. wonder8768@newsis.com

[원주=뉴시스]이덕화 기자 = 원창묵 원주갑 국회의원 후보가 19일 '원주의 더 큰 성장, 강원도를 넘어 수도권 경제도시로!'라는 주제로 더불어민주당 원팀(One Team) 공약을 발표했다.

원 후보는 원주시청 다목적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원팀 공약 발표회에서 "할 일 많은 원주에서 시민의 부름 받아 이 자리에 섰다"며 "시장 시절 시작한 여러 국책사업을 탄탄히 지원하는 등 '원주의 더 큰 성장'을 위해 국회에서 땀 흘리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윤석열 정부 추경안에서 원주시민의 꿈인 여주~원주 복선전철 사업 예산 430억원 중 280억원(65%)이 삭감됐다"며 "이런 식이면 정지뜰 호수공원, 국립과학관, 원주천댐, 교도소·군부대 이전도 안심할 수 없다"고 꼬집었다.
associate_pic

[원주=뉴시스] 이덕화 기자 = 6·1지방선거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된 19일 원주시청 다목적홀에서 더불어민주당 이광재 강원도지사 후보, 원창묵 원주갑 국회의원 후보, 구자열 원주시장 후보를 비롯해 원주지역 도시의원 후보들이 '원주 원팀(One Team)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2022.05.19. wonder8768@newsis.com

원창묵 후보는 "국회의원이 되면 여주~원주 복선전철 사업부터 확실히 살려 놓겠다"며 "늘 시민 여러분 곁에서 50만, 100만 광역도시로 발돋움하는 경쟁력 있는 원주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nder876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