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양식 인도박물관장, 인도유물 김해시에 추가 기증

등록 2022.05.19 14:32:2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지난해 인도유물 1192점 기증한데 이어
청동항아리와 전통악기 등 추가 기증

associate_pic

김양식 인도박물관장(사진 왼편 두번째) 유물 기증


[김해=뉴시스] 김상우 기자 = 경남 김해시는 서울 인도박물관 김양식 관장이 인도 유물을 추가 기증했다고 19일 밝혔다.

김 관장은 인도의 종교, 예술문화를 알 수 있는 청동항아리와 전통악기 등을 추가로 기증했다.

기증 유물은 허왕후기념공원 내 건립 예정인 인도문화교류관이 완공되면 이곳으로 옮겨 전시된다.

김 관장은 지난해 12월 한평생 수집한 인도의 귀중한 유물 1192점을 김해시에 무상 기증했다.

자신의 기증유물특별전이 열릴 가야테마크 전시장과 허왕후기념공원 사업부지인 불암동 일원을 18일 둘러봤다.

김 관장은 허왕후기념공원 사업부지를 둘러보며 인도문화교류관 건립과 관련해 앞으로도 적극적인 협조를 약속했다.

김해시는 지난 2018년 4월 27일 그를 명예시민으로 선정한 바 있다.

김 관장의 기증유물은 오는 6월 19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일반에 공개되며, 개막식은 가야문화진흥원과 김해민속예술보존회의 축하공연과 트릭아트(입체그림) 등으로 구성된다.

김해시 관계자는 “김양식 관장의 문화나눔 행보는 민간외교관으로서 역할을 한 대표적 사례며, 불암동에 건립될 인도문화교류관은 김해시와 인도의 지속적인 문화교류의 가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w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