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재용, 바이든과 평택 간다…재판부 "내일 불출석 진행"

등록 2022.05.19 16:54:11수정 2022.05.19 18:57: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재판부, 이재용 변론 분리 후 기일 진행
"증인신문 결과는 이재용 출석시 고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삼성 부당합병 의혹으로 재판을 받고 있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46차 공판에 출석하고 있다. 2022.05.19.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 류인선 기자 = '부당합병'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측이 오는 20일로 예정된 공판에 불출석하기로 했다. 재판부는 이 부회장이 참석하지 않은 상태로 20일 예정된 증인신문 기일을 진행하고, 추후 그 결과를 고지하기로 했다.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부장판사 박정제·박사랑·박정길)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이 부회장 등 14명의 46차 공판기일을 진행했다.

이 부회장 측 변호인은 오는 20일로 예정된 공판 기일에 불출석할 수 있다는 취지의 의견을 사전에 재판부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재판부는 이 부회장을 변론에서 분리한 후 추후 다시 병합하기로 했다. 이 부회장이 불참석한 상태에서 진행된 증인신문 결과는 이 부회장이 다음 기일에 법정에 출석했을 때 그 결과가 고지되는 절차가 진행될 전망이다.

20일 공판에 출석할 증인도 3주 전에 출석한 인물이다. 이 기일을 변경할 경우 첫 출석으로부터 6주 뒤에 증인신문이 이어져 진행되는 상황이므로 20일 공판은 예정되로 진행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재판부가 판단한 것으로 보인다.

재판부는 이 부회장 사건을 심리하면서 다수의 증인신문이 필요하다고 보고 오는 2023년 1월13일까지 매주 1~2회씩 공판기일이 예정한 상황이기도 하다.

이 부회장은 20일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삼성전자 평택 공장을 방문할 경우 직접 안내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전날 평택캠퍼스를 찾아 바이든 대통령 방문을 대비한 사전 점검을 실시하기도 했다.

평택공장은 최첨단 메모리와 파운드리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반도체 공장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그간 지속적으로 반도체 산업에 대한 관심을 표해 왔다.


◎공감언론 뉴시스 ryu@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