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영훈 후보 출정식 "압도적 승리로 제주 미래 열게 해달라"

등록 2022.05.19 21:04: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9일 시민복지타운 광장서 출정식…"도민에게 권력 드릴 것"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 양영전 기자 = 6·1 지방선거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지사 후보가 19일 오후 제주시 도남동 시민복지타운 광장에서 출정식을 열고 무대에 올라 양팔을 들어 올려 보이고 있다. 2022.05.19. 0jeoni@newsis.com

[제주=뉴시스] 양영전 기자 = 6·1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19일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지사 후보는 출정식을 열고 본격적인 세몰이에 나섰다.

오영훈 후보는 이날 오후 제주시 도남동 시민복지타운 광장에서 출정식을 열고 "전폭적인 지원 받지 못하면 누가 흔들지 모른다. 압도적인 승리의 길을 만들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그는 "항간에는 여론이 좋다는 얘기도 있고, 걱정할 것 없다는 얘기도 들리지만 제가 걸어가야 할 길은 아직 멀다. (당선이 되면) 야당 도지사의 길을 걸어야 한다. 압도적인 승리로 여러분과 함께 제주의 미래를 열어보고 싶다"며 이같이 밝혔다.

특히 오 후보는 "권력을 내려놓음으로써 우리의 힘이 더 커질 것이다. 제왕적도지사 폐단을 반드시 없애겠다. 제왕적 도지사 시대를 발로 차 버리겠다"며 "새로운 기초자치단체를 도입해 권력을 도민에게 나눠 드리겠다. 여러분이 제주의 주인 돼야 한다"고 피력했다.

이어 "제주에 발 딛고 있는 모든 분과 함께 가겠다. 세대, 진영, 계층 갈등을 없애겠다"며 "우리끼리 편 가르고 우리끼리 나뉘어서 뭘 얻을 수 있겠나. 처음으로 도민 통합하는 민선 제주도지사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associate_pic

[제주=뉴시스] 양영전 기자 = 6·1 지방선거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제주지사 후보가 19일 오후 제주시 도남동 시민복지타운 광장에서 출정식을 열고 무대에 올라 지지를 호소하는 연설을 하고 있다. 2022.05.19. 0jeoni@newsis.com

그러면서 "도민 스스로 제주의 미래를 설계하고 개척해 나갈 수 있도록 뒷받침하고 싶다"며 "제가 꿈꾸는 미래를 주장하지 않겠다. 여러분이 꿈꾸는 대로 묵묵히 뒷받침하는 게 저의 소임이고 역할"이라고 말했다.

오 후보는 이날 상장 기업 20개 육성·유치, 제주형 기초자치단체 도입, 15분 제주 실현 등을 공약했다.

출정식에선 송재호 제주도당 위원장, 위성곤 국회의원, 문대림 전 JDC 이사장 등 3명의 총괄선대위원장과 김한규 제주시 을 보궐선거 후보 등이 지지 연설에 나서 힘을 보탰다.


◎공감언론 뉴시스 0jeon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