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美상원, 우크라 51조원 지원 법안 통과

등록 2022.05.20 03:16:14수정 2022.05.20 08:02: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찬성 86명-반대 11명 가결
반대는 모두 공화당서 나와
바이든 대통령 서명만 남아

associate_pic

[워싱턴=AP/뉴시스]미국 의사당 전경.

[서울=뉴시스] 신정원 기자 = 미국 상원은 19일(현지시간) 400억 달러(약 51조1200억원) 규모의 우크라이나 지원 법안을 승인했다고 CNN 등이 보도했다.

미 상원은 이날 찬성 86명, 반대 11명으로 지원 법안을 통과시켰다. 민주당은 전원 지지했고, 반대 11명은 모두 공화당에서 나왔다.

척 슈머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는 표결에 앞서 "우크라이나 국민과 함께 하겠다는 약속을 지킬 것"이라면서 "400억 달러의 군사, 경제, 인도적 지원 규모는 매우 큰 것이고 생존을 위해 싸우는 우크라이나 국민들의 많은 필요를 충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미 하원은 지난 10일 이 법안을 초당적으로 가결했다.

미국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이래 지금까지 500억 달러(약 63조9000억원)를 지원했다.

법안은 조 바이든 미 대통령 서명 후 발효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jwshi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