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2년여만에 오프라인 케이콘…韓·日·美 행사에 5만명 운집

등록 2022.05.22 13:42: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케이콘 '2022 프리미어 인 서울'. 2022.05.22. (사진 = CJ ENM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엔터테인먼트 기업 CJ ENM의 K-컬처 축제인 '케이콘(KCON)'이 2년여 만에 연 오프라인 행사를 성료했다. 

22일 CJ ENM에 따르면 이달 7~8일 서울을 시작으로 14~15일 일본 도쿄, 20~21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와 로스앤젤레스(LA)까지 3주에 걸쳐 열린 '케이콘 2022 프리미어(KCON 2022 Premiere)' 현장에 5만여 관객이 운집했다.

국내에서 티빙을 통해 공연이 생중계됐다. 여러 온라인 채널을 통해 '케이콘 2022 프리미어'를 즐긴 유·무료 관객이 전 세계 171개 지역 600만여명에 이른다고 CJ ENM은 전했다.

서울 공연에는 샤아니 키·몬스타엑스·니쥬(NiziU)·엔믹스(NMIXX), 도쿄에는 엔진(ENJIN), 아이앤아이(INI), 시카고 공연에는 비투비(BTOB), 크래비티(CRAVITY), 스테이씨, 티오원(TO1) 등이 출연했다.
 
지난 2012년 미국에서 시작한 케이콘은 올해 10주년을 맞았다. 이번 '케이콘 2022 프리미어'를 시작으로 디지털과 오프라인을 결합한 행사를 기획한다.

CJ ENM 음악콘텐츠본부 김동현 컨벤션라이브사업부장은 "케이콘 2022 프리미어'를 통해 하이브리드 축제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전했다.

CJ ENM은 오는 8월 LA, 10월 도쿄에서 케이콘을 연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