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맑은 날씨에 교통량↑…고속도로 상행 오후 4~5시 절정

등록 2022.05.22 09:55:24수정 2022.05.22 14:57: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국 고속도로 이용 차량 467만대 예상
맑은 날씨에 교통량 평소 주말보다 증가
서울방향 오후 4~5시 절정…10시께 풀려

associate_pic

자료 사진. 뉴시스DB.


[서울=뉴시스]전재훈 기자 = 일요일인 22일은 대체로 맑은 날씨에 고속도로 교통량이 평소 주말보다 증가할 전망이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전국 고속도로 교통량은 467만대로 예상된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빠져나가는 차량은 40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진입하는 차량은 47만대로 예측된다.

도로공사는 "맑은 날씨에 교통량이 평소 주말보다 증가할 전망"이라며 "경부선, 영동선, 서울양양선 등 주요 노선 서울방향에서 정체가 집중될 것"이라고 전했다.

서울방향은 경부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서울양양고속도로 등 주요 노선에서 오전 11시~낮 12시부터 정체가 시작될 것으로 예상된다. 정체는 오후 4~5시께 절정에 이르겠고, 오후 10~11시 들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지방방향 고속도로는 비교적 통행이 원활하겠다.

오전 9시50분 요금소 출발 기준 주요 도시 간 예상 소요 시간은 하행선 ▲서울~부산 4시간30분 ▲서울~대구 3시간30분 ▲서울~광주 3시간20분 ▲서울~대전 1시간32분 ▲서울~강릉 2시간40분 ▲서울~울산 4시간10분 ▲서울~목포 3시간40분이다.

상행선은 ▲부산~서울 4시간42분 ▲대구~서울 3시간41분 ▲광주~서울 3시간20분 ▲대전~서울 1시간36분 ▲강릉~서울 2시간40분 ▲울산~서울 4시간28분 ▲목포~서울 4시간46분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ez@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