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충남도, 공사장 115곳 민·관 합동 안전 점검 추진

등록 2022.05.22 17:19:2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홍성=뉴시스] 충남도, 청양군 천장호 출렁다리 국가안전대진단 모습.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뉴시스] 유효상 기자 = 충남도는 여름철 집중호우로 인한 건축공사장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도내 연면적 3000㎡ 이상의 건축공사장 115곳을 대상으로 오는 31일까지 현장 점검한다고 밝혔다.

22일 도에 따르면 이번 점검은 도와 충남도 안전관리자문단이 함께하는 합동 점검과 시군 자체 점검을 병행한다.

특히 건축사, 구조기술사 등 관련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도 안전관리자문단의 참여로 점검의 전문성을 높이고 전문가의 시각으로 안전관리 실태를 살펴 공사 현장의 관계자가 경각심을 가질 수 있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 내용은 공사장 내 호우로 인한 흙막이 붕괴·침수 우려 유무, 공사장 주변 배수 및 유입수 처리 대책, 침수 대비 수중 펌프 등 장비 보유 여부, 공사장 주변 현장 관리 등이다.

도는 가벼운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하도록 조치할 계획이며, 즉시 시정이 불가할 경우 관련 부서에 통보하고 재해 위험요인이 해소될 때까지 지속 관리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기후변화로 집중호우가 잦아지는 만큼 건축공사장의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안전한 공사 현장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report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