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바이든 "원숭이두창 모두 우려해야…백신 찾는 중"

등록 2022.05.23 00:50:44수정 2022.05.23 06:25: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평택=AP/뉴시스]22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평택 오산 공군기지에서 전용기에 탑승하며 손을 흔들고 있다. 그는 2박3일 한국 방문 일정을 마치고 일본으로 떠났다. 2022.05.22.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2일 최근 유럽, 북미 등에서 확산하고 있는 희소감염병 '원숭이두창'에 대해 우려를 표했다.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2박3일 방한 일정을 마치고 일본으로 떠나기 전 오산 미군기지에서 취재진의 원숭이두창 관련 질문에 "아직 노출 수준을 보고받지 못했으나 모두가 우려해야 할 부분"이라고 밝혔다.

그는 "만약 확산된다면 이는 중대하다는 점에서 우려된다"며 어떤 백신이 효과적일지 알아내기 위한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도 도쿄로 향하는 에어포스원 기내에서 기자들에게 "우리는 원숭이두창 치료와 관련된 백신이 있다"며 바이든 대통령이 정기적으로 발병 소식을 보고받고 있다고 언급했다.

아프리카 지역을 중심으로 발생했던 원숭이두창은 이달 들어 유럽과 북미 지역에서 확산하고 있다. 지난 20일 기준 영국, 스페인, 미국, 호주 등에서 8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


◎공감언론 뉴시스 jabiu@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