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아이빔테크놀로지, 상장 주관사 삼성증권 선정…'"IPO 추진"

등록 2022.05.23 10:08: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신항섭 기자 = 최첨단 생체현미경 (Intravital microscopy) 기술기업 아이빔테크놀로지는 삼성증권을 상장 주관사로 선정하고 기업공개(IPO)에 나선다고 23일 밝혔다.

아이빔테크놀로지 관계자는 "코스닥 기술특례 상장을 목표로 본격적인 준비에 나선다"며 "삼성증권이 다수의 바이오 기술기업 상장을 성공적으로 진행하는 등 기술특례 상장에 특화된 전문성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어 주관사로 선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2017년 설립된 아이빔테크놀로지는 생명체 내부 세포 변화의 실시간 추적 모니터링이 가능한 '생체현미경 세포이미징(IVM)'을 개발한 기업이다.

회사 측은 차별화된 기술 제품을 바탕으로 기업연구소 리서치 서비스를 통해 고객 맞춤형 실험 상담과 실험 대행 서비스 제공하는 CRO(임상수탁기관)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다수 바이오 기업들이 전임상 단계에서 CRO 서비스를 활용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아이빔테크놀로지는 IPO를 통해 생체 현미경 장비, 동물 실험 CRO 사업 등에 국한하지 않고 인체 진단 분야까지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해 공격적인 사업 성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필한 아이빔테크놀로지 대표이사는 "아이빔테크놀로지의 추후 성공적인 IPO를 통해 확보되는 자원을 바탕으로 글로벌 바이오헬스 시장에서 생체현미경 솔루션 플랫폼의 선도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며 "향후 암수술 중 사용가능한 첨단 AI 의료기기 사업으로도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ngseob@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