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하객들 사진 찍으러 나가자 가방 등 금품 훔친 50대 女 구속

등록 2022.05.23 13:48:54수정 2022.05.23 16:14: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5차례 1800여만원 챙겨…"생활비 없어서"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조성현 기자 = 서울과 경기, 청주지역 결혼식장을 돌면서 상습적으로 금품을 훔친 5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청원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50대 여성 A씨를 붙잡아 구속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오후 4시께 충북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한 예식장에서 53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뒤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용의자를 특정해 지난 17일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한 거리에서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그는 하객들이 신랑신부와 기념촬영을 하려고 무대로 나간 사이 이들이 좌석에 놓아둔 가방 등 금품을 훔쳐 달아나는 수법을 썼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A씨는 최근 서울과 경기도 일대에서도 4회에 걸쳐 결혼식장에서 13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에 "생활비가 필요해서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한 뒤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sh012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