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영근 前 성균관장, '고전을 부채질하자' 200점

등록 2022.05.23 15:26: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김영근 제32대 성균관장 선면전, 유종원 시(柳宗元 時)


[서울=뉴시스] 박현주 미술전문 기자 = '고전을 부채질하자'

제32대 성균관장을 지낸 김영근 가호서원 원장의 '선면전'이 25~31일 서울 인사아트프라자 갤러리에 열린다.

부채에 글과 그림을 담은 신작 200여 점을 선보인다.

김영근 원장은 "이 전시는 선현의 지혜와 교훈을 늘 곁에 두고 바람을 느껴보고자 하는 의미"라며 "부채의 여백에 글과 그림을 담아 안부를 물었던 옛 선현들의 멋과 여유를 담아냈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yu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