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음색 여신' 케이시 "꾸미지 않는 것이 내 매력 포인트"

등록 2022.05.23 17:22: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새 디지털 싱글 '러브&헤이트' 발매 기념 인터뷰
"감정의 폭 넓게 표현할 수 있는 가수 되고파"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케이시 '러브&헤이트' 사진. 2022.05.23. (넥스타엔터테인먼트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주희 인턴 기자 = "어떤 색깔로도 섞을 수 있는 순수한 색깔인 '흰색'으로 나를 표현하고 싶다"

케이시(Kassy)는 23일 오후 2시 소속사 넥스타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새 디지털 싱글 '러브&헤이트(LOVE&HATE)' 발매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러브&헤이트'엔 사랑을 시작할 때 느끼는 행복함과 설렘을 담은 '늦은 밤 헤어지긴 너무 아쉬워'와 사랑을 끝내는 과정에서 겪는 처절함을 표현한 '점점 지쳐가(HATE YOU)'가 더블타이틀곡으로 수록됐다.

케이시는 "사랑과 이별의 감정은 한 끗 차이다. 이 사람의 모습이 좋아서 사랑하기로 결심했다가도, 어느 순간 꼴 보기 싫을 때가 있다. 사소한 것으로 시작해서 사소한 것으로 끝나는 게 사랑이라고 생각한다"라며 앨범을 소개했다.

사랑과 이별의 양면성을 보여주는 앨범인 만큼 케이시는 "다른 자아가 부르는 것처럼 표정, 호흡, 목소리에 변화를 줘 다른 느낌으로 감정을 표현하려 했다"며 "특히, '늦은 밤 헤어지긴 너무 아쉬워'를 녹음할 땐 내내 설레는 상상을 하며, 더 크게 웃으면서 노래하려고 노력했다"고 비하인드를 전했다.

특히, 더블 타이틀곡 중 '점점 지쳐가' 뮤직비디오엔 케이시가 직접 출연해 대중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 케이시는 "노래를 부르는 입장에서 그 감정을 내가 더 잘 이끌어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 뮤직비디오에 직접 출연함으로써 감정에 충실한 장면을 연출해 보고자 했다"라고 전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케이시 '러브&헤이트' 사진. 2022.05.23. (넥스타엔터테인먼트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케이시는 대표곡 '그때가 좋았어'를 비롯해 '나 그댈 위해 시 한편을 쓰겠어', '진심이 담긴 노래', '가을밤 떠난 너' 등 여러 곡을 작사했다. 이번 싱글 또한 작곡가 조영수가 작곡하고, 케이시가 작사에 직접 참여했다.  

케이시는 "순간순간의 감정들을 되게 소중하게 생각한다. 그 순간이 기록돼서 노래에 반영되는 것 같다. 이 곡을 듣자마자 얻는 직관적인 느낌과 함께 그동안 기록했고, 경험했던 것들을 더해 노래를 만든다"고 말했다.

이어 케이시는 "곡에 예쁜 단어들을 쓸 수 있지만 조금 더 친숙하고, 익숙한 문장을 쓰려고 하는 것이 내가 추구하는 스타일이다. 꾸미지 않는 것이 나의 매력 포인트다"라며 자신이 작사한 곡에 대한 매력을 꼽았다.

또 소속사 대표 조영수 프로듀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작곡가님은 제일 내 생각을 많이 알아봐 주는 분이다. 또 내가 성장하는 것을 녹음하거나 작업하면서 알아봐 준다. 그런 부분을 알아채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엄청 큰 힘이다"라고 언급했다.

케이시는 이번 앨범을 통해 "케이시라고 하면 '가을'이랑 어울린다는 이미지가 있는데, 설레고 달달한 이미지도 어울린다라는 것을 보여주며, '감정의 폭을 넓게 표현할 수 있는 가수'라는 것을 알려주고 싶다"라고 말하며, 앞으로의 포부를 전했다.

한편, 케이시는 지난 19일 7개월 만에 새 싱글 '러브&헤이트'를 발매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e00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