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순천만에코촌 유스호스텔, 6월부터 정상운영

등록 2022.05.23 16:28:1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국 최초 한옥 유스호스텔, 한옥 감성 오롯이 느껴
전기패널 온돌로 교체, 생태환경·힐링 명소로 정비

associate_pic

순천만에코촌 유스호스텔. *재판매 및 DB 금지


[순천=뉴시스] 김석훈 기자 = 전남 순천시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운영을 중단한 순천만에코촌 유스호스텔을 오는 6월 1일부터 재개장한다.

23일 순천시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020년 3월부터 운영을 중단한 순천만에코촌 유스호스텔은 휴장기간 동안 오일스텐, 도배·장판 등 생태환경에 맞는 리모델링을 진행했다.

기존 전기 패널을 온돌로 교체해 한옥 감성을 오롯이 느낄 수 있는 힐링 공간으로 재정비했다.

시는 생태관광 활성화와 더불어 201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개최로 늘어나는 관광 숙박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2013년부터 부지 9684㎡ 한옥 4개동에 20객실 43개 방 규모의 순천만에코촌 유스호스텔을 운영해 왔다.

순천만국가정원, 순천만습지, 순천만잡월드 등 주요 관광지와 가까워 수학여행·체험학습 등 청소년 단체뿐 아니라 가족단위 관광객도 이용하며, 운영중단 전까지 전국에서 연간 2만 명이 넘는 관광객이 다녀갔다.

순천시 관계자는 “순천만에코촌 유스호스텔은 낮에는 새소리, 밤에는 풀벌레소리와 함께 생태도시 순천을 체험하며 느끼는 공간으로 부족함이 없다"라며 "방문객이 여유와 힐링을 느끼며 편안한 여행이 되도록 손님맞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