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스코1%나눔재단, 장애인 디지털 인재 육성 사업 추진(종합)

등록 2022.05.23 19:19: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장애인 대학생 선발해 24주간 디지털 교육…매월 50만원 지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포스코1%나눔재단이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와 장애인 디지털 인재 육성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포스코 양원준 경영지원본부장,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조준희 회장. (사진=포스코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포스코1%나눔재단이 4차 산업형 장애인 디지털 인재 육성과 고용 기회 창출에 나선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와 23일 포스코센터에서 열린 장애인 디지털 인재 육성 사업 추진 협약을 체결하고 장애인 디지털 아카데미 운영과 취업 기회 창출 지원을 약속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포스코 양원준 경영지원본부장과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조준희 회장, 김동철 상근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장애인 디지털 아카데미는 전국의 전문학사 이상 학위를 보유(졸업예정자 포함)한 장애인을 선발해 4차 산업형 역량 향상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부터 2년간 운영된다. 선발된 교육생은 코딩·웹 개발·AI·Big Data 과목으로 구성된 24주간 온·오프라인 교육을 받는다.

교육 프로그램은 ▲온라인 직무 기초 교육(4주) ▲한국장애인고용공단 구로디지털센터에서 진행하는 직무 심화 및 프로젝트 역량 교육(16주) ▲인천 송도의 포스코인재창조원에서 진행하는 기업별 맞춤형 과정(4주) 등이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장애인 디지털 아카데미 교육생을 모집·선발하고 매월 인당 50만원의 교육훈련비와 학습용품을 지원하는 등 프로그램 운영을 총괄한다.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는 소속 IT기업의 채용 수요를 조사해 디지털 아카데미 과정을 수료한 교육생의 취업을 지원한다. 직무 기초 및 심화 교육을 수료한 교육생을 대상으로 협회 소속 IT기업의 면접을 실시하고, 채용이 확정되면 각 기업별 맞춤형 교육을 진행한다.

포스코1%나눔재단과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는 장애인 고용에 대한 사회적 관심 증가와 IT서비스 업계의 인력난 해소를 위해 장애인 디지털 인재 육성 사업을 추진했다.

포스코 양원준 경영지원본부장은 "장애인 디지털 인재 육성 사업이 직무역량 향상과 취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며 "본 사업을 통해 일자리 창출 분야에서 새로운 롤 모델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조준희 회장은 "디지털 전환 속도와 수준을 결정하는 디지털 분야의 인재 육성이 중요하다"며 "포스코1%나눔재단과 함께 장애인 지원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함과 동시에 국가 디지털 인재양성에도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포스코1%나눔재단은 유튜브를 활용한 장애예술인 대중화 캠페인 '만남이 예술이 되다', 국가유공자 첨단보조기구 제공 '희망날개', 장애인 안전·편의시설 개선 '희망공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또 발달장애인을 위한 VR직업훈련센터를 포항 및 광양지역에 개소하는 등 다양한 장애인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okdol9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