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국제성모병원 영상의학팀, 미추홀 학술대회 대상

등록 2022.05.24 09:41:5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김민종·이강산 방사선사, 각각 대상·구연상 수상

associate_pic

[인천=뉴시스]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 영상의학팀의 김민종(왼쪽)·이강산 방사선사. (사진=국제성모병원 제공)

[인천=뉴시스] 이루비 기자 = 가톨릭관동대 국제성모병원은 최근 '제21회 미추홀 학술대회'에서 영상의학팀 김민종·이강산 방사선사가 각각 대상과 구연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된 이번 학술대회는 대한방사선사협회 인천시회가 인천의료기사연합회와 함께 개최했다.

행사에 400여명의 회원과 100여명의 방사선학과 대학생들이 참여해 MRI(자기공명영상), CT(컴퓨터단층촬영), 일반촬영, 초음파, 방사선물리 등의 연구 논문을 발표했다.

김민종 방사선사는 'PICC(말초삽입중심정맥관) 길이에 따른 CT 조영제 자동주입기의 Flow Rate 변화 분석'이라는 연구 논문 결과를 발표해 대상을 수상했다.

또 이강산 방사선사는 흉부 엑스레이 검사 시 자체 개발한 매트리스(특허 제10-2306370호)를 통해 환자의 고통 경감과 검사 환경을 안전하게 개선한 연구(Chest lateral decubitus 검사를 위한 보조기구 제작 및 유용성 평가)로 구연상을 받았다.

김 방사선사는 "이번 연구 결과로 정확한 검사를 가능하게 할 뿐 아니라 환자의 고통도 경감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영상 검사 연구로 의료 질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 방사선사는 "자체 제작한 매트리스가 환자의 통증 및 방사선사의 업무 강도를 완화시켰다"면서 "이번 연구는 영상검사 환경에서 보조기구 개발 연구의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ub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