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밤새 껐지만 또…' 순천 야산 불, 임야 1.5㏊ 소실

등록 2022.05.24 18:01: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순천=뉴시스] 변재훈 기자 = 전남 순천의 야산에서 밤사이 꺼진 불씨가 되살아나 산림 당국이 또다시 진화 작업을 벌였다. 임야 1.5㏊가 소실된 것으로 추산된다.

24일 전남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30분께 전남 순천시 송광면의 야산 중턱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임야 1.5㏊가 타거나 그을린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앞서 전날 오후 11시48분 산불이 났다가 3시간여 만에 꺼진 곳으로, 불길이 되살아난 것으로 추정된다.

산림 당국은 진화 헬기 6대와 장비 6대, 전문진화대원 등 인력 75명을 투입해 2시간40분여 만인 이날 오후 5시께 큰 불길을 잡았다.

산림 당국은 잔불 정리를 마치는대로 현장 감식을 벌여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