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저소득 예체능 고교생 150명에 장학금…1인당 300만원

등록 2022.05.25 06:00:00수정 2022.05.25 09:02: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음악·미술·체육·무용 분야 서울 소재 저소득 고교생 선발
서류·면접 등 통해 총 150명 선발…1인당 300만원 지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서울장학재단은 예체능에 재능 있는 학생들의 학업 비용 경감과 진로 목표 달성을 위해 150명의 장학생을 선발해 1인당 300만원씩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2022.05.25. (사진 = 서울장학재단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종희 기자 = 서울장학재단이 높은 학업비용을 지출하는 저소득 예체능 고등학생을 지원한다.

서울장학재단은 예체능에 재능 있는 학생들의 학업 비용 경감과 진로 목표 달성을 위해 150명의 장학생을 선발해 1인당 300만원씩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서울희망 예체능 장학금'의 신청 자격은 음악, 미술, 체육, 무용 분야에 재능이 있는 서울 소재 고등학교 재학생으로, 수급자 또는 차상위계층에 해당하거나 중위소득 90% 이하이면 된다.

만약 경제기준이 이 기준에 해당하지 않더라도 학교장이 인정한 사각지대에 해당하는 저소득·위기가정 학생인 경우라면 신청할 수 있다.

올해 '서울희망 예체능 장학금' 사업은 우수 학생 발굴 확대를 위해 학교당 추천 인원을 3명에서 4명으로 확대한다. 방역환경 변화에 따라 그동안 중단되었던 현장학습 및 선배 장학생과의 대면 멘토링 지원도 재추진된다.

신청 기간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6월10일 오후 5시까지로 개인 신청은 불가능하다. 해당되는 학생의 학교 교사가 서울장학재단 홈페 이지(www.hissf.or.kr)에서 온라인 접수 후 관련 서류를 우편과 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선발 결과는 8월 중 발표 예정이다.

이석준 서울장학재단 이사장은 "지금까지 예체능 전공의 장학생들이 높은 대학 진학률을 달성하는 등 해당 장학 사업이 학생들의 진로 목표 달성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재능 있는 학생들이 가정형편을 이유로 자신만의 미래를 포기하지 않도록 앞으로도 지속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2paper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